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9.28.23) [아시안게임] 여자 복싱 간판 오연지, 16강서 탈락…남북대결 2차전도 패배

스포츠뉴스


[아시안게임] 여자 복싱 간판 오연지, 16강서 탈락…남북대결 2차전도 패배
[아시안게임] 여자 복싱 간판 오연지, 16강서 탈락…남북대결 2차전도 패배

(항저우=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디펜딩 챔피언'이자 우리나라 여자 복싱 간판 오연지(울산광역시체육회)가 북한 선수 원은경에게 16강에서 패해 발길을 돌렸다.


오연지는 28일 오후 중국 저장성 항저우 체육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복싱 여자 60㎏급 16강전에서 원은경에게 심판 전원일치 판정패했다


5명의 심판이 모두 손을 들어줄 정도로 원은경이 완승했다. 심판들이 매긴 점수는 27-30·28-29·27-30·27-30·27-30이었다.


채점표를 뜯어보면 28-29로 점수를 매긴 두 번째 심판이 1라운드에서 오연지가 앞섰다며 10-9로 봤을 뿐, 나머지 심판들은 3라운드 내내 열세였다고 판단했다.


오연지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다.


우리나라 아마추어 복싱 선수 중 남녀를 통틀어 가장 뛰어난 기량을 지녔다는 평가를 받았다.


2015·2017·2022년 세 차례 아시아선수권에서 정상을 차지했고, 2018년과 올해 세계선수권대회에서도 두 차례 동메달을 목에 거는 등 한국 대표 선수지만, 이번 대회에서는 북한의 원은경을 넘지 못했다.


앞서 임애지(화순군청)도 지난 24일 북한의 복싱 간판 방철미에게 심판 전원일치 판정패했다.


임애지의 패배를 오연지가 이날 갚아줄 것으로 예상됐으나, 우리나라가 여자 복싱 '남북대결'에서 2연패했다.



스포츠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스포츠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