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9.27.23) 한글로 미래를 두드린다…내달 4일 '한글주간' 개막

국내뉴스


문화체육관광부는 577돌 한글날을 기념해 '2023 한글주간'을 개최한다. 다음 달 4일부터 10일까지 국립한글박물관 등에서 한글의 가치를 체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한글로 미래를 두드린다…내달 4일 '한글주간' 개막
한글로 미래를 두드린다…내달 4일 '한글주간' 개막

개막식은 '한글문화산업전시회'가 열리는 서울시 양재동 aT센터에서 한다. 염동균 작가가 가상현실 공간에 한글 그림을 그려 넣어 시작을 알린다. 한글문화산업전시회는 한글문화와 한글산업을 통합한 전시다. 올해는 챗지피티(GPT) 등 생성형 인공지능(AI) 기술이 가져올 변화에 대응할 산업적 기반을 활성화하는 장으로 마련된다. AI, 챗봇, 기계번역, 교육·출판 등과 관련한 서른여섯 기업이 참여한다.


국립한글박물관은 축제 기간 '미래를 두드리는 한글의 힘!'을 주제로 한 다양한 행사를 연다. '집현전 학술대회(4~5일)', '한글 글꼴패션쇼', '우리말 창작가요' 결선, '한글 브레이킹댄스(이상 7일)', 뮤지컬 '한글의 빛, 정의의 노래', 그림 해설공연 '조선의 예술과 소리(이상 8일)' 등이다. 한글날(9일)에는 한글을 소재로 한 영상 공모작 시상·공연 'ㄱ을 기록하다... 더 글 놀이'를 비롯해 어린이 합창단 공연, 국악 아카펠라 공연, 가수 다비치 축하 공연, 전통연희·무예 공연 등을 펼친다.


문체부 관계자는 "문자 그림 압화 책갈피 만들기, 한글 빛 글씨 만들기, 한글 손톱 그림 등 과거·현재·미래로 이어지는 한글의 다양한 모습도 체험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국립국어원은 '세계 한국어 한마당(10월 5~6일·aT센터)', 국립세계문자박물관은 '한글 만남 체험행사(10월 7~9일·송도 센트럴파크 잔디광장)', 세종학당재단은 한국문화 체험 연수(10월 5~11일), 주LA한국문화원은 '미주 한국어 시 낭송대회(10월 4일)', 주오사카한국문화원은 '한글 콘텐츠·문화상품 전시(9월 25일~10월 21일)'로 각각 한글주간을 빛낸다. 자세한 내용은 한글주간 공식 누리집, 누리소통망, 유튜브 채널 참고.



국내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국내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