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9.26.23) '바둑 신동' 김은지, 두 달 만에 7단으로 초고속 승단

스포츠뉴스


 '바둑 신동' 김은지, 두 달 만에 7단으로 초고속 승단
'바둑 신동' 김은지, 두 달 만에 7단으로 초고속 승단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한국 여자바둑의 미래 김은지(16) 6단이 두 달 만에 7단으로 초고속 승단했다.


한국기원은 26일 김은지·이형진 6단이 '모든 조건을 두루 갖추어 완성에 이른다'는 구체(具體·7단의 별칭)에 올랐다고 밝혔다.


김은지는 지난 20일 열린 제46기 SG배 한국일보 명인전 8강에서 국내 랭킹 4위인 신민준 9단을 꺾어 파란을 일으켰다.


김은지는 이 승리로 승단점수 4점을 보태 누적 점수 181점으로 7단 승단에 성공했다.


2020년 입단한 김은지는 지난해 12월 2022 난설헌배 전국여자바둑대회 우승으로 5단으로 승단했다.


지난 7월에는 제1기 조아제약배 루키바둑 우승으로 6단에 오른 데 이어 불과 두 달 만에 다시 한번 승단하는 기록을 세웠다.


여자랭킹 2위에 올라 있는 김은지는 최정·오유진 9단, 김채영 8단과 함께 29일부터 제19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바둑 여자단체전에 출전해 금메달 사냥에 나선다.


이날 이형진 6단도 7단으로 승단했다.


2009년 입단한 이형진은 2021년 10월 6단으로 승단한 뒤 1년 10개월 만에 7단으로 승단했다.


또 김승진 3단은 소교(小巧·4단의 별칭)에 올랐고, 임경찬·김다빈·조종신 초단은 약우(若愚·2단의 별칭)가 됐다.



스포츠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스포츠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