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9.25.23) 현대차·기아, 보조금 확대 발춰 연말까지 전기차 가격인하

국내뉴스


현대차·기아, 보조금 확대 발춰 연말까지 전기차 가격인하
현대차·기아, 보조금 확대 발춰 연말까지 전기차 가격인하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전기차(EV) 구매보조금 지원을 확대하는 정부 정책에 맞춰 전기차 가격을 한시적으로 내린다.


현대차와 기아는 일부 전기차 모델에 대해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EV세일페스타'를 연말까지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현대차는 전기차 충전 크레딧을 포함해 아이오닉5에 400만원, 아이오닉6에 400만원, 코나 EV에 200만원의 할인 혜택을 준다.


이에 따라 아이오닉5를 구매한다면 400만원의 구매 혜택(제조사 할인 320만원·충전 크레딧 80만원)에 추가 정부 보조금 80만원까지 총 480만원이 할인된다.


기아의 경우 EV6 구매 시 384만원(제조사 할인 320만원·추가 정부 보조금 64만원), 니로 EV와 니로 플러스에는 144만원(제조사 할인 120만원·추가 정부 보조금 24만원)의 할인이 적용된다.


월별 재고 할인까지 더하면 EV6는 최대 484만원, 니로 EV는 344만원, 니로 플러스는 444만원까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밖에 개인 및 개인사업자 고객이 EV9을 출고하면 1년치 충전 요금(100만원 상당)을 결제할 수 있는 멤버스 포인트를 제공한다.


레이 EV를 구입하면 차량 가격 15만원 할인과 15만원 캐시백을 통해 30만원을 지원한다. 다만 기아 멤버스 전용 카드로 500만원 이상 결제하고 세이브오토 프로그램을 이용해야 한다.


정부는 연말까지 제조사가 차량 가격을 할인하면 보조금을 최고 100만원까지 추가로 지급하는 내용을 담은 전기승용차 구매 국비보조금 확대 방안을 이날 발표했다.



국내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