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9.25.23) 농식품부 "K-푸드 인기…올해 농식품 수출액, 작년보다 늘어나"

국내뉴스


농식품부 "K-푸드 인기…올해 농식품 수출액, 작년보다 늘어나"
농식품부 "K-푸드 인기…올해 농식품 수출액, 작년보다 늘어나"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전 세계에서 'K-푸드'가 인기를 끌면서 농식품 수출이 호조를 보이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농식품 수출액이 이달 둘째 주까지 63억1천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0.4% 증가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달 첫째 주까지만 해도 올해 농식품 수출액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적었지만, 둘째 주 기준으로 작년 동기 수준을 넘게 됐다.


품목별로 보면 가공식품 중에서 라면 수출액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23.5% 증가했고 김밥 등 쌀 가공식품 수출액이 16.2% 늘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라면은 한류 콘텐츠에 힘입어 매운 라면, 볶음면 등에 대한 인기가 높아지며 세계 시장에서 K-푸드의 위상을 한층 높이고 있으며, 수출 효자 품목 역할을 해내고 있다"고 평가했다.


신선식품 중에서는 딸기와 배 수출액이 각각 26.9%, 18.1% 증가했고 김치 수출액이 9.9% 증가했다.


시장별로는 중국으로의 수출이 리오프닝(경제활동 재개) 효과 등으로 개선됐다.


또 미국과 유럽연합(EU)으로의 수출도 건강식품을 중심으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농식품부는 이 같은 농식품 수출 증가세가 이어질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수출기업의 애로사항을 발굴해 해소하고, 바이어(구매자) 발굴을 지원한다.


신선농산물의 경우 콜드체인(저온유통망) 지원을 강화하고 연말까지 물류비를 추가로 제공한다.


농식품과 농기자재, 스마트팜, 펫푸드 등 전후방 사업까지 포함한 수출액은 이달 둘째 주까지 84억6천만달러로, 작년 동기보다 1.8% 증가했다.



국내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