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9.25.23) 경찰 수사망 요리조리 피한 ‘MZ 조폭들’…초임 검사 수사에 결국 덜미 잡혀

최종 수정일: 2023년 9월 25일

국내뉴스


불법 스포츠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면서 수사기관의 적발에 대비해 온 일당이 경찰 수사망은 빠져나갔으나 초임 검사의 끈질긴 수사에 결국 덜미를 잡혔다.


춘천지검 형사2부 김상균 부장검사는 국민체육진흥법상 도박장 개설과 도박 공간개설 혐의로 총판팀장 A(25)씨와 부팀장 B(25)씨 등 5명을 구속 기소하고 1명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25일 밝혔다.

경찰 수사망 요리조리 피한 ‘MZ 조폭들’…초임 검사 수사에 결국 덜미 잡혀
경찰 수사망 요리조리 피한 ‘MZ 조폭들’…초임 검사 수사에 결국 덜미 잡혀

이들은 지난 2020년 9월부터 올해 9월까지 3년간 축구, 야구, 농구 등 스포츠 경기 승패를 두고 배당률에 따라 돈을 지급하는 방식으로 14개 이상의 불법 도박 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를 받는다.


검찰에 따르면 A씨는 도박 사이트에 가입시킨 회원들의 손실에 비례해 수익을 분배받는 총판팀인 일명 ‘김OO팀’ 팀장 역할을, B씨는 팀원들에게 급여를 지급하고 범행사무실을 관리하는 부팀장 역할을 맡아 범행을 저질렀다.


두 사람과 나란히 구속 기소된 20대 3명은 팀원으로, 불구속 기소된 20대 1명은 홍보팀으로 각각 범죄에 가담해 카카오톡 오픈 채팅방과 텔레그램 등을 통해 회원을 모집하고 1300억 원 규모의 도박판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불법 스포츠도박 사이트를 운영하면서 서로를 텔레그램 닉네임으로 호칭하는 등 수사기관에 적발될 것을 대비해왔다. 실제로 경찰은 20대 팀원 3명을 붙잡아 지난 8월 11일 구속 상태로 검찰에 송치했지만, 상선의 신원은 전혀 파악하지 못했다.

경찰 수사망 요리조리 피한 ‘MZ 조폭들’…초임 검사 수사에 결국 덜미 잡혀
경찰 수사망 요리조리 피한 ‘MZ 조폭들’…초임 검사 수사에 결국 덜미 잡혀

경찰로부터 사건을 넘겨받은 춘천지검 소속 초임 검사는 방대한 내용의 텔레그램 자료를 분석해 ‘김OO팀’이 서울시 금천구 일대 선후배를 중심으로 구성된 조직이라는 점을 밝혀냈다. 이후 이들의 대화 속 퍼즐 같은 단서들을 분석한 끝에 팀장 A씨의 신원을 알아냈다.


아울러 A씨가 범죄수익을 은닉한 것으로 추정되는 금고사무실의 주소지를 확인하고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해 40억 원 상당의 현금을 압수했다. A씨가 불법 사이트 운영 수익금으로 산 승용차 2대와 1억5000만 원의 임대차보증금반환청구권도 몰수보전 조치했다.


이들은 온 몸에 문신을 하고 불법행위로 얻은 수익으로 고급 승용차를 구입하는 등 이른바 MZ조폭과 같은 행태를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춘천지검 관계자는 “피고인들의 여죄와 공범에 대한 수사를 이어나갈 예정이고 적절한 형이 선고될 수 있도록 공소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압수한 현금 40억 원에 대한 몰수 외에도 피고인들의 범죄수익을 철저히 추적·환수해 범죄 유인을 차단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국내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국내뉴스


조회수 3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