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10.27.23) 카타르 법원, 해군출신 인도인 8명에 사형선고…印 “깊은 충격”

글로벌뉴스


카타르 법원, 해군출신 인도인 8명에 사형선고…印 “깊은 충격”
카타르 법원, 해군출신 인도인 8명에 사형선고…印 “깊은 충격”

[헤럴드경제=손미정 기자] 카타르 법원이 지난해 체포한 인도인 8명에 대해 사형을 선고했다. 정작 인도와 우호적 관계인 카타르 당국이 이번 사안에 대해 침묵을 이어가는 가운데, 인도 정부는 대응책 마련에 나섰다.


27일(현지시간) 더타임스오브인디아 등에 따르면 인도 외교부는 전날 카타르 법원이 내린 이같은 선고에 대해 “이번 사형 선고에 깊은 충격에 빠졌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외교부는 “사건 특성상 판결과 관련해 추가로 언급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면서 법적 대응 방안을 찾고 있다고 말했다.


사형 선고를 받은 8명은 모두 인도 해군 출신으로 지난해 8월 도하에서 체포됐다. 다만 카타르 당국은 지금까지 어떤 혐의인지 공식적으로 밝힌 적이 없다. 인도 당국도 이 사안과 관련해 구체적으로 언급한 적이 없는 가운데, 인도 매체들은 간첩혐의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점쳐왔다.


걸프만 컨설팅업체 알다라에 근무해온 것으로 알려진 이들 중에는 해군 대위와 사령관 출신도 포함돼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알다라는 우주항공, 보안, 국방 부문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카타르에 제공하고 카타르 군에 훈련 관련 서비스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 8명은 체포된 이후 여러 차례 보석을 신청했으나 거부됐고 독방에 갇힌 채 가족 면회도 허용되지 않았다. 카타르 주재 인도 대사관이 개입한 이후 영사 접근은 이뤄졌다.


인도 현지 매체들은 카타르가 해당 사안에 침묵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인도가 오래전부터 카타르와 국방 협력 등을 해오는 등 양국 관계가 나쁘지 않기 때문이다. 카타르와 2008년 국방 협력 조약을 맺은 인도는 자국 국방기관에서 카타르군이 훈련받을 기회를 제공했고 해군 및 해안경비대 선박도 정기적으로 카타르를 방문하고 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