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10.23.23) [단독] 경찰, 기장군 길천마을 두 번째 압수수색

국내뉴스


고리원자력본부 최인접 지역 ‘길천마을’(기장군 장안읍)의 원전지원금 관련 의혹을 조사 중인 경찰(국제신문 지난 4월 13일 자 2면 등 보도)이 두 번째 압수수색에 나섰다.

[단독] 경찰, 기장군 길천마을 두 번째 압수수색
[단독] 경찰, 기장군 길천마을 두 번째 압수수색

23일 취재를 종합하면 부산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이날 오전 9시 길천마을 이장단 집행부 임원 일부의 휴대전화를 대상으로 압수수색을 단행했다. 지난 4월 12일 이곳 마을회관을 압수수색한 이후 두 번째 강제수사다. 경찰은 이곳 이장단이 원전지원금을 부정하게 사용했다는 혐의로 입건 전 조사(내사)를 벌이고 있다. 경찰은 이번에 압수된 휴대전화에 저장돼있을지 모를 관련 기록을 분석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 마을 집행부가 대가를 받고 특정 업체에 원전지원금 관련 사업을 맡겼다는 혐의로 입건 전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곳을 비롯한 원전 인접(반경 5㎞) 지역은 한국수력원자력으로부터 매년 ‘사업자지원사업비’ 등 원전지원금을 지급받는다. 지원금은 집행 뒤 한수원이 적절성을 확인해 정산한다. 그러나 어떤 사업자에게 계약을 맡길지 여부는 마을 측에 권한이 있다.


경찰은 이 마을 내 공터를 화단으로 꾸미는 조경사업, 마을 공동주택 건립사업 등 원전지원금이 투입된 사업 전반을 들여다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내사 단계로 구체적인 수사 사안을 설명해줄 수는 없다”고 말했다.



국내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국내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