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10.17.23) 산책길에 발견된 ‘이것’…만지지 마세요

국내뉴스


산책길에 발견된 ‘이것’…만지지 마세요
산책길에 발견된 ‘이것’…만지지 마세요

서울시가 ‘광견병 미끼 예방약’을 살포하면서 주의를 당부했다.


17일 서울시는 “야생동물을 통해 전파되는 광견병 예방을 위해 미끼 예방약을 뿌렸다”며 "11월30일까지 광견병 3만7000개를 시 외곽 지역에 살포한다"고 밝혔다.


광견병 예방약은 너구리 등 야생동물을 유인하기 위해 닭고기와 어분으로 된 반죽안에 예방 백신을 넣은 것이다. 야생동물이 이를 먹을 경우 입속 점막을 통해 백신이 흡수돼 면역이 형성된다.


갈색 사각블록 모양의 광견병 예방약을 사람이 만지면 체취가 남아 야생동물이 먹지 않을 수 있다. 간혹 접촉 부위에 가려움증이 나타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시는 살포지역에 현수막과 경고문을 내걸어 시민들이 미끼 예방약을 만지지 않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시는 2006년부터 매년 봄과 가을에 야생동물용 광견병 미끼 예방약을 살포해 왔다. 서울 경계를 따라 50~100m 간격으로 한 지점당 15~20개씩 총 157㎞에 뿌려 일종의 방역대를 형성해왔다. 위치는 주로 북한산·도봉산·수


락산·불암산·관악산·용마산·관악산·우면산과 양재천·탄천·안양천·우이천이다.


개나 고양이가 먹어도 광견병 예방효과가 있지만 확실한 효과를 보려면 동물병원에서 정식으로 반려동물용 예방백신을 접종받는 것이 좋다.


유영봉 서울시 푸른도시여가국장은 “야생동물 단계부터 인수공통감염병인 광견병을 예방해 시민과 반려동물 모두 안전할 수 있도록 광견병 원천 차단에 노력하겠다”며 “가을철 산행 시 야생동물과 접촉을 피하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국내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국내뉴스

조회수 1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