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6.09.24) LIV 골프 휴스턴 둘째날 푸이그 등 4명 공동 선두

스포츠뉴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 다비드 푸이그(스페인) 등 4명이 LIV 골프 휴스턴 대회에서 공동 선두에 오르며 치열한 우승 경쟁을 이어갔다.


푸이그는 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험블의 휴스턴 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2라운드에서 보기는 1개로 막고 버디 7개를 쓸어 담아 6타를 줄였다.


1, 2라운드 합계 10언더파 134타를 친 푸이그는 공동 선두로 뛰어올랐다.


공동 선두에는 카를로스 오르티스(멕시코), 아드리안 메롱크(폴란드), 폴 케이시(잉글랜드)가 함께 이름을 올렸다.


재미 교포 케빈 나는 버디 3개를 보기 3개로 맞바꿔 타수를 줄이지 못했다.


중간 합계 6언더파 138타를 친 케빈 나는 전날 공동 4위에서 공동 13위로 떨어졌다.


남자골프 세계랭킹 7위 욘 람(스페인)은 다리 부상으로 2라운드 12개 홀을 남기고 기권했다.



스포츠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스포츠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