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6.01.24) '타격 1위' 두산 허경민, 보름 만에 1군 복귀…대타 대기

스포츠뉴스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시즌 타율 0.389(162타수 63안타)로 리그 1위를 질주하는 내야수 허경민(두산 베어스)이 1군에 복귀했다.


두산은 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릴 LG 트윈스와 홈경기를 앞두고 허경민을 엔트리에 집어넣고, 투수 김도윤을 말소했다.


허경민은 지난달 16일 광주 KIA 타이거즈전에서 슬라이딩 도중 오른쪽 어깨를 다쳤고, 바로 다음 날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


보름 만에 1군에 돌아온 허경민은 일단 선발 라인업에서는 빠졌다.


이승엽 두산 감독은 "타격 쪽으로는 문제가 없다고 해서 올렸다"면서 "수비는 본인 말로는 다음 주 정도부터 가능하다고 한다. 오늘(1일)과 내일 경기는 대타로 준비한다"고 밝혔다.


허경민이 전열에서 이탈한 기간에도 상위권 경쟁을 이어갔던 두산은 공격에서 한층 짜임새를 갖추게 됐다.


이날 두산 선발 투수는 라울 알칸타라다.


팔꿈치 통증 이후 마운드 복귀 시기를 놓고 알칸타라와 신경전을 벌였던 이 감독은 지난달 26일 광주 KIA전을 통해 복귀한 알칸타라의 구위를 칭찬한 바 있다.


정작 경기 결과는 3⅓이닝 4피안타(3홈런) 3볼넷 몸에 맞는 공 1개 5실점으로 좋지 않았다.


복귀 후 두 번째 등판을 앞둔 알칸타라에 대해 이 감독은 "이제는 결과로 보여줘야 할 때"라며 "외국인 선수에게 과정을 중시하는 건 좋은 방향은 아니다. 지난 등판은 한 달 만의 경기에서 80개를 던졌으니, 오늘은 더 좋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포츠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스포츠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