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3.03.24) '킹' 제임스, NBA 사상 최초로 정규리그 4만 득점 금자탑

스포츠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이의진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의 '킹' 르브론 제임스(미국)가 사상 최초로 정규리그 4만 득점 금자탑을 쌓았다.


LA 레이커스 소속인 제임스는 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크립토닷컴 아레나에서 열린 2023-2024 NBA 정규리그 덴버 너기츠와 홈 경기에서 2쿼터 초반까지 9점을 넣어 NBA 사상 최초로 정규리그 4만 득점을 돌파했다.


이 경기 전까지 3만9천991점을 넣어 4만 득점 돌파에 9점을 남겼던 제임스는 2쿼터 1분 21초 만에 레이업 득점으로 4만 득점을 딱 채웠다.


제임스는 지난 시즌 도중 카림 압둘 자바가 보유한 정규리그 최다 득점 3만8천387점을 넘어섰고, 올해 4만 득점 고지까지 밟았다.


1946년 출범한 NBA에서는 3만 득점을 넘긴 선수도 제임스와 압둘 자바를 포함해 7명이 전부다. 이중 현역 선수는 제임스가 유일하다.


2003년 신인 드래프트 전체 1순위로 클리블랜드 캐벌리어스에 지명된 제임스는 이 경기 전까지 이번 시즌 평균 25.3점, 7.1리바운드, 7.9어시스트로 나이를 잊은 활약을 보인다.


1984년생인 그는 리그 최연장자로, 2004년생 아들 브로니도 곧 NBA에 진출할 것으로 보여 아빠와 아들이 함께 코트에 서는 장면이 연출될 가능성도 있다.


제임스는 클리블랜드 입단 이후 마이애미 히트(2010년), 클리블랜드(2014년)를 거쳐 2018년부터 LA 레이커스에 몸담고 있다.


제임스는 또 이날 4만 득점 달성으로 리그 최초 '4만 득점, 1만 어시스트, 1만 리바운드'를 처음으로 모두 달성한 선수가 됐다.



스포츠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스포츠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