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2.11.24) 통일장관 “이산가족, 국군포로, 납북자, 억류자 문제 포기하지 않겠다”

국내뉴스


설날 망향경모제 참석… 실향민·이산가족 만나


김영호 통일부 장관이 설날인 10일 실향민·이산가족과 만나 북한 도발에도 이산가족, 국군포로, 납북자, 억류자 문제의 해결을 포기하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또 지난해 4월 북한이 일방적으로 차단한 연락채널을 복구할 것을 촉구했다.


김 장관은 이날 설날을 맞아 임진각에서 진행된 제40회 망향경모제에 참석해 실향민·이산가족과 합동 차례를 지낸 뒤 격려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김 장관은 “정부는 북한의 어떠한 도발과 언동에도 흔들리지 않고 이산가족, 국군포로, 납북자, 억류자 문제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포기하지 않고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장관은 이어 정부가 이산가족 등 인도적 문제 해결을 위한 대화에는 언제든지 열려있다며 “북한은 그 어떤 정치적 고려 없이 진지하게 호응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김 장관은 “특별히 한반도의 해방과 전쟁, 분단을 겪어온 당사자이며 역사의 산증인인 이산가족들에 있어서 지금 북한의 행태는 참으로 개탄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한반도의 통일과 가족 상봉에 대한 염원은 어떠한 경우에도 꺾이지 않을 것”이라며 “북한 당국은 하루빨리 민족의 생존을 위협하는 도발을 즉시 중단하고 이산가족의 아픔을 외면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장관은 그러면서 “남북 간 인도적 사안 해결의 첫 단추는 연락 채널의 복원에서 시작돼야 한다”며 “북한이 지난해 4월 일방적으로 차단한 연락 채널을 복구하고 정상화할 것을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망향경모제는 명절에도 고향에 갈 수 없는 실향민과 이산가족들이 합동 차례상을 올리며 실향의 아픔과 한을 달래는 취지로 사단법인 통일경모회가 매년 설에 임진각 망배단에서 주최하는 행사다. 올해는 임진각 리모델링 공사로 망배단 인근 ‘평화의 종’ 광장서 열렸다.



국내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국내뉴스

조회수 1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