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2.11.24) "日기업 18%만 생성형 AI 도입…美 73%·호주 66%와 큰 차이"

글로벌뉴스


(도쿄=연합뉴스) 박상현 특파원 = 생성형 인공지능(AI)을 업무에 도입한 일본 기업 비율이 5곳 중 1곳꼴인 18.0%에 불과하다는 일본 민간 연구소 조사 결과가 나왔다고 교도통신이 1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노무라종합연구소 자회사인 NRI 시큐어 테크놀로지스는 지난해 8∼9월 일본과 미국, 호주 기업 2천783곳을 대상으로 진행한 조사를 통해 이 같은 결과를 얻었다.


이 조사에서 생성형 AI를 활용한다고 답한 미국 기업은 73.5%이었고, 호주 기업도 66.2%에 달해 일본과 큰 차이를 보였다.


일본 기업은 직원 수가 적을수록 생성형 AI 도입률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직원 규모별로 보면 종업원 1만 명 이상은 50.0%, 1천 명∼9천999명 기업은 21.5%, 1천 명 미만은 15.7%였다.


일본 기업이 생성형 AI를 도입하는 데 검토해야 할 과제를 꼽아 달라는 질문에는 '결과가 불안정하다'를 택한 기업이 37.7%로 가장 많았다.


일본 정부와 기업들은 일본어 대응 능력이 있는 분야별 생성형 AI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총무성 산하 국립연구개발법인인 정보통신연구기구(NICT)는 일본어 생성형 AI 모델을 개발 중이고, 통신업체 NTT와 소프트뱅크 등도 독자적으로 생성형 AI를 만들고 있다.



글로벌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글로벌뉴스

조회수 1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