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2.05.24) 광주 찾은 이재명 “5·18 정신 헌법 수록, 달빛 철도 속도 내야”

국내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5일 광주를 찾아 5·18 정신의 헌법 전문 수록과 광주-대구를 연결하는 달빛 철도의 조기 착수 등을 강조하면서 호남 민심 다지기에 나섰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광주 서구 치평동 김대중컨벤션센터에 열린 현장 최고위원회의에서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달 광주를 찾아 5·18 정신 헌법 수록에 찬성 뜻을 나타냈고 윤석열 대통령이 약속한 사안이기도 하다. 5월 광주 정신을 헌법 전문에 새기는 일도 더는 미룰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지난 2년 동안 이 정부는 광주 정신 헌법전문 수록을 말로만 반복했고 5·18 정신을 부정하는 인사에 대한 조치도 하지 않는다”며 “‘공약 사기’를 국민들이 용서하지 않을 것이다. ‘공약 부도’를 더는 반복해선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대표는 광주의 숙원사업을 해결하겠다는 의지도 강조했다. 그는 “지난해 광주는 가장 높은 인구 순유출을 기록했다”며 “특히 2030대 청년 유출 비율 매우 높다는 점은 매우 심각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결국 교통문화 인프라 강화, 지역 내 일자리 창출 등 실효적 정책이 선행돼야 한다”며 “광주 빛그린 산단의 활성화와 함께 미래차 국가산단 착공을 서둘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호남권역 내부 교통망 정비와 더불어 타지역과의 교통망 확충 시급하다”며 국회에서 광주와 대구를 잇는 달빛 철도 특별법이 통과됐다는 점을 거론하며 정부에 사업 조기 착수를 위한 후속조치 이행을 촉구했다.


홍익표 원내대표도 “5·18 정신의 헌법 전문 수록을 위한 개헌 논의를 당장 시작했으면 좋겠다”며 “국민의힘에 다시 요청한다. 이번 4월 총선에 같이 국민투표를 실시하면 된다. 4월 벚꽃이 지기 전에 헌법 전문에 5·18 정신이 수록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홍 원내대표는 “윤석열 정권이 달빛 철도, 5·18 정신 헌법 전문 수록 등 모두 자신들이 함께 (공약)한 것”이라며 “말 따로 행동 따로 하지말고 함께 해주셨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국내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국내뉴스

조회수 1회댓글 0개

Komentarz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