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2.04.24) 민주 탈당파 뭉쳐 '새로운미래' 창당…이낙연·김종민 공동대표(종합)

국내뉴스


[서울=뉴시스]강주희 기자 =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이끄는 '새로운미래'와 민주당 탈당파가 주축인 '미래대연합'이 4일 '새로운미래'라는 당명으로 공동 창당한다.


박원석 미래대연합 공동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통합 신당의 당명은 당원과 지지자들 공모 등의 결과 가장 선호도가 높은 '새로운 미래'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당초 통합정당의 당명을 가칭 '개혁미래당'으로 정했으나 당원 및 지지자 공모 결과 가장 선호도가 좋은 '새로운미래'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지도체제는 당대표와 책임위원으로 구성되는 집단지도체제로 운영되며, 김종민 미래대연합 공동창당준비위원장과 이낙연 새로운미래 인재위원장이 공동대표로 선출됐다. 그외 지도부 선출은 당대표에게 위임하기로 했다.


당의 상징색은 '힘을 함께 합쳐서 큰 바다로 간다'는 의미를 담은 '프러시안 블루'와 새싹, 나무, 뿌리 등 생명의 역동성을 상징하는 '라이트 그린'으로 정했다.


당헌은 헌법 및 정당법에 기초해 총 9장 92조로 구성했으며 ▲ 집단지도체제 및 소수자 보호 ▲ 중앙당 윤리심판원 독립성 및 사법기능 강화 ▲ '레드팀' 당무 검증위원회 설치 ▲ 공직 후보자 도덕성 담보를 위한 구체적 공천 배제 요건 등을 담았다.


정강·정책으로는 김대중 전 대통령 정신을 계승해 서민이 행복하고 중산층이 두터운 나라를 만들기 위해 국익과 실용을 중심에 둔 포용적·중도 개혁주의 및 노무현 전 대통령 정신을 계승한 민주 정치 구현을 통한 미래 비전 등의 6개 원칙을 확정했다.


새로운미래는 이날까지 경북·부산·광주·전북·경기·충북·강원·인천·서울 등 총 9개 시도당 창당을 완료했고,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앙당 창당 대회를 열어 본격적인 총선 준비에 돌입할 예정이다.


양측은 전날까지만 해도 당명 등을 두고 갈등을 드러냈으나 막판 봉합한 것으로 보인다. 박 공동대표는 기자회견 후 기자들과 만나 "원래 결혼식 전날까지 신랑신부 모두 마음이 싱숭생숭하다"면서 "특별히 큰 문제가 될 소지가 있었던 것은 아니었다"고 일축했다.


이어 "이낙연 전 대표나 미래대연합의 현직 의원 세분은 지금 민주당이 보이고 있는 여러가지 사당화라든지 패권적 당 리더십 등에 대해 문제 의식을 느끼고 민주당을 떠난 분들이기 때문에 그 사이에 어떤 의견 차이나 견해가 있는 것은 아주 미세하다"고 덧붙였다.


박 공동대표는 '이날 공동창당으로 제3지대에 또 하나의 중텐트가 마련된 것인가'라는 질문에 "그런 표현을 쓰고 싶지 않다"면서 "미래대연합과 새로운미래의 공동창당이 오늘로써 완성된 것이고, 지금은 각자 어떤 가치와 비전을 가지고 국민의 지지를 받을 것인지 노력해야 할 때"라고 말했다.


민주당이 선거제 당론 결정 권한을 이재명 대표에게 위임하기로 한 데 대해선 "일단 (병립형 회귀가) 안 됐으면 좋겠다"며 "정치개혁, 선거개혁 등 국민들 앞에서 했던 약속을 후퇴시키는 결정을 이 대표가 하지 않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준석 대표의 개혁신당과의 논의 과정에 대해서도 "어떤 얘기도 나누고 있지 않다"며 "지금은 통합 빅텐트를 논의할 때가 아니다"고 일축했다. 이어 "각자 창당한 상황이기 때문에 국민께 그 당이 어떤 지향점, 가치를 갖는지 분명하게 각인시키고 당이 굳건하게 섰을 때 통합도, 빅텐트도 의미가 있다"고 했다.


다만 "빅텐트가 필요하고, 양당 정치에 실망하고 등 돌린 여론층이 두텁기 때문에 그런 기대에 부응해야 한다는 목표엔 차이가 없다"며 "빅텐트 필요성, 가부에 대해 근본적인 차이가 있는 것은 아니다"고 부연했다.


한편 이날 새로운미래 중앙당 창당대회에는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와 양향자 한국의희망 대표, 금태섭 새로운선택 대표가 축사할 예정이어서 제3지대 빅텐트 논의 향배가 주목된다.



국내뉴스

#슬롯#슬롯사이트#카지노게임#홀덤사이트#카지노사이트#바카라사이트#바카라카지노#인터넷카지노#빅투카지노#완내스#온카지노#온슬롯#국내뉴스

조회수 2회댓글 0개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