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1.22.24) FIFA 회장 "팬들의 인종차별 언행, 해당 팀 몰수패 처리해야"

스포츠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국제축구연맹(FIFA) 잔니 인판티노 회장이 일부 팬들의 인종차별 언행에 강력한 경고 메시지를 전했다.


인판티노 회장은 22일 발표한 성명을 통해 "팬들이 인종차별 언행을 하는 팀은 몰수패 처리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미국 스포츠 전문매체 ESPN은 인판티노 회장의 이런 의견이 지난주 이탈리아와 잉글랜드 리그 경기 도중 나온 인종차별 행위와 관련이 있다고 설명했다.


AC밀란의 프랑스 출신 골키퍼 마이크 메냥은 우디네세와 경기 도중 상대 팬들의 인종차별적인 응원 구호 때문에 잠시 경기장을 떠났다가 돌아왔다.


잉글랜드에서는 코번트리의 미드필더 캐시 파머가 셰필드와 경기 도중 상대 팀 팬들의 인종차별 응원 피해자가 됐다.


인판티노 회장은 성명에서 "지난주 이탈리아와 잉글랜드에서 벌어진 일들은 혐오스럽고, 용납할 수 없었다"며 "인종 등 모든 종류의 차별은 축구와 우리 사회에 있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팬이 인종차별 언행을 하는 팀은 자동으로 몰수패를 당하도록 해야 한다"며 "전 세계 모든 경기장에서 인종차별주의자들의 출입을 금지하고, 법적 책임도 물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스포츠뉴스

조회수 0회댓글 0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