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 작성자 사진CASINO

메타, 뉴스 서비스 중단 캐나다 이어 영국·독일·프랑스로 확대


페이스북 모회사 메타플랫폼(이하 메타)이 캐나다 이어 다른 지역으로 뉴스 서비스 중단을 확대하고 있다.

메타는 오는 12월 초부터 영국·독일·프랑스에서 페이스북 뉴스 서비스(Facebook News)를 중단한다고 5일(현지시간) 밝혔다.

'페이스북 뉴스'는 메타가 2019년 도입한 뉴스 섹션으로, 페이스북 메인 인터페이스 내에 전용 탭으로 위치해 있다. 미국에서 먼저 도입된 후 영국과 독일, 호주, 프랑스 등 전 세계로 확대됐다.




메타는 이들 지역에 뉴스 서비스 중단 이유로 "사람들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제품과 서비스에 투자를 더 집중하기 위한 노력의 하나"라고 설명했다.


또 기사나 언론사 페이지로 연결되는 링크를 차단하는 것이 아니라 전용 뉴스 탭을 없애는 것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유럽 뉴스 매체는 다른 개인이나 조직과 마찬가지로 자신들의 페이스북 계정과 페이지를 이용할 수 있고, 여기에서 기사 링크를 게시하고 사람들을 웹사이트로 안내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메타의 뉴스 서비스 중단 방침은 페이스북 이용에 뉴스 서비스가 차지하는 비중이 크지 않지만, 뉴스 사용료를 둘러싼 논란이 제기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유럽 지역에서 페이스북 이용자들이 자신의 피드에서 '페이스북 뉴스'를 이용하는 비율은 전체 3%도 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메타는 "우리는 이용자들이 뉴스와 정치 콘텐츠를 얻기 위해 페이스북에 오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알고 있다"며 "그들은 다른 사람들과 소통하고 새로운 기회와 열정, 흥미를 발견하기 위해 온다"고 설명했다.

전 세계적으로 페이스북과 같은 거대 소셜미디어(SNS)가 현지 뉴스를 사용하는 대가를 지불하도록 하는 법이 잇따라 도입되고 있다.

메타는 앞서 지난 6월 캐나다에서 뉴스 사용료를 지급하도록 하는 온라인 뉴스법이 통과되자, 뉴스 서비스를 중단한 바 있다.

뉴스 사용료 지급법은 2021년 호주를 시작으로 캐나다 및 미국 일부 주에서도 도입되고 있다.

유럽에서는 EU 저작권 지침(EU Copyright Directive)에 따라 메타와 구글 등이 뉴스 매체와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해 왔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bottom of page